Search
00

<제3회 대한민국 SNS대상> 전세계 위원회중 혁신 모금대상…SNS의 힘!

유니세프는 기부 및 후원 문화확산을 위해 생애 첫 기부 시기인 20~30대 후원자들과 보다 유기적인 관계를 맺는데 집중하고 있다. 디지털 캠페인 브랜드인 ‘WeAction’이 바로 그것이다. 


지난해 7월에 개설된 유니세프 WeAction’ 페이스북 페이지 (http://www.facebook.com/WeActionUNICEF)는 불과 두 달 반 만에 국내 NGO 중 가장 많은 구독자를 확보하는 기록을 세웠고 현재는 35만 명을 넘어섰다. 이는 국내 비영리기관 중 1위로, 유니세프의 기부참여 콘텐츠가 상당한 효과를 내는 것을 입증한다. 또한 최근 6개월 동안 포스트 당 ‘좋아요’, ‘댓글’, ‘공유하기’를 하는 사람이 평균 4930명에 달할 정도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. 

소셜미디어는 홍보뿐만 아니라 모금활동에서도 큰 성과를 나타내고 있다. 웹사이트와 페이스북, 블로그, 카카오톡 등을 연계한 전략과 구독자들이 빠르고 쉽게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후원콘텐츠를 개발해 매년 전 세계 36개국에 있는 유니세프 국가위원회가 모이는 대회에서 가장 혁신적인 모금 대상을 수상하는 등 유니세프 WeAction은 소셜미디어를 활용한 디지털 모금의 세계적인 성공 사례로 평가 받고 있다.

유니세프는 현재 소득이 없는 예비후원자들도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‘Like Action’ 캠페인도 진행 중이다. 구독자들은 소셜미디어의 특징인 확산 기능으로 유니세프를 돕는 파트너 기업의 콘텐츠를 알리고 파트너 기업은 유니세프에 후원금을 기부하는 방식이다. 이외에도 드림포스터, ‘Share Action’, ‘생명을 구하는 선물’ 등 구독자가 후원에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가 게시된다.  

유니세프후원국의 김경희 국장은 “이번 SNS대상 수상은 트위터의 4만5천 팔로워와 페이스북 WeAction페이지의 35만 팬 여러분들이 함께 만들어 낸 결과”라며 “WeAction의 젊은 팬 여러분에게는 유니세프와 함께 어린이들을 더욱 돌아볼 수 있는 기회가 됐다. 이 분들과 꾸준히 소통하다 보면 장래에 어린이들에게 특별한 변화를 선물하는 힘이 되어주실 것이라 기대한다”고 밝혔다.

출처 : http://news.heraldcorp.com/view.phpud=20130823000537&md=20130829113757_BL

Update Date

Written By

Posted in

미분류

Tags